칼럼/경제

리보금리와 콜금리는 무엇일까?

지난 금융위기를 겪는 동안 은행권간의 금리를 이야기할 때 자주 들어 본 단어가 바로 리보금리와 콜금리일 겁니다. 그 내용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자면,


리보금리 LIBOR rate (London Inter-Bank Offered Rate)


영국 런던에서 우량은행끼리 단기자금을 거래할 때 적용하는 금리
국제금융시장의 중심지인 영국런던에서 우량은행끼리 단기자금을 거래할 때 적용하는 금리를 말합니다. 런던 은행 간 금리의 머리글자를 따서 LIBOR이라 부르는데, 국제금융시장의 기준금리로 활용되고 있으며, 금융기관이 외화자금을 들여올 때 기준으로 삼는 금리입니다. 외화차입기관의 신용도에 따라 금리가 달라지는데 신용도가 낮을수록 더 높은 금리가 붙는데, 이 때 가산금리 spread가 붙었다고 표현합니다. 예를 들어 리보가 연 8.5%인데 실제 지급해야 할 금리가 연 9.5%라면 그 차이인 1%가 가산금리로 금융기관의 수수료 수입이 되는 것입니다. 가산금리가 높게 적용되는 것은 국제금융시장에서 은행의 대외신인도가 그만큼 떨어지고 있다는 의미로 받아들이면 됩니다.


콜금리


금융기관 상호간의 극히 단기의 자금대차인 콜에 대한 이자율
일시적으로 자금이 부족한 금융기관이, 자금이 남는 다른 곳에 자금을 빌려달라고 요청하는 것이 "콜"이며, 이러한 금융기관 간에 발생한 과부족 자금을 거래하는 시장이 "콜시장"입니다. 콜자금의 거래는 금융기관이 공동출자한 한국자금중개와 서울외국환중개(금융결제원 지분 100%)에서 양분하여 거래되고 있으며, 한국은행에서 두 회사의 거래를 집계하여 가중평균한 금리를 공시하고 있습니다.

Writed by 유튜브 못된새 White Saint
[저작권자 ⓒ 세인트닷컴 & www.trso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남기기

◀ PREV 1···192021222324252627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