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칼럼/교육 6

에디슨이 말하는 한국 교육의 진짜 문제점

필자가 처음 대선에서 선거권을 가졌던 1997년 12월의 대선 이후로 매번 대선이 가까워지면 나오는 말이 있다. 누구나 알고 있듯이 "사람이 우선"이라는 말인데 이 말이야말로 자원 빈국으로서 우리나라의 현실을 정확하게 나타내는 말이다. 자원이 없으므로 인해 자원을 판매하여 소득을 올릴 수 없고 관광자원 역시 개발이 거의 되어 있지 않아 사람이 노동을 하지 않으면 소득을 올릴 방법이 없기 때문에 오직 "사람이 우선"이 될 수 밖에 없다. 우리나라가 처한 이런 상황에서 소득을 가지기 위해서는 사람이 노동을 해야만 하는데 노동의 가치는 절대 일률적 이지가 않다. 단순한 육체노동(소득이 작은)의 경우는 높은 수준의 지식이 필요치 않기 때문에 투자 역시 거의 필요 없지만 부가가치가 높은 노동(소득이 큰)의 경우는..

칼럼/교육 2012.12.07

아인슈타인을 단순 노동자로 만드는 독일교육

냉전이라는 이름의 민주주의와 사회주의간의 이념대립이 사회주의의 처참한 몰락으로 끝을 맺은 후 각 국가는 세계화라는 이름으로 경제적, 산업적 경쟁을 하고 있다. 대부분의 삶의 영역이 산업의 일부가 되어 경제적 손익을 고려해야 하는 상황에 있는데 이는 교육 역시 그 일부분에 속함을 의미하고 그 이유는 국가간의 경제적, 산업적 경쟁에서 승리하기 위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우수한 인력이기 때문이다. 이 우수한 인력을 얻기 위해서는 우수한 교육 시스템이 선행되어야 하는데도 불구하고 대선 후보인 문재인후보가 대학 평준화라는 처참하게 실패한 교육 시스템을 도입하겠다는 어이없는 공약을 내세워 그 허구성을 입증해 보고자 한다. 많은 사람들이 편견적으로 생각하기 때문에 교육 강국이라고 착각하는 독일, 프랑스, 핀란드의 경우..

칼럼/교육 2012.12.05

한국에서 노벨상이 나오기 힘든 진짜 이유는 바로

필자가 포스팅한 지난 2개의 포스트 "세계대학평가순위, 한국의 대학교가 자랑스러운 이유"[보러가기]와 "세계대학평가순위 1위에 빛나는 대한민국"[보러가기]가 우리가 피땀 흘려 노력하여 이루어 낸 것이 명백한 진실임에도 불구하고 교육 사대주의자들에게는 굉장히 받아들이기 힘든 모양이다. 이는 스스로를 한없이 작게 보는 마음으로 시작된 수많은 열등감과 피해의식이 무조건 서구를 지향하는 경향을 띠는 것으로 자기 자신에 대한 존중이라는 기본 정신을 잃어 일종의 정신병을 앓고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 병적으로 서구를 지향하는 사람들은 우리나라의 교육은 서구와 다르게 창의적 교육이 아니라 노벨상이 나오지 않는다는 말도 안 되는 헛소리를 하는 데 같은 교육 시스템을 가진 바다 건너 섬나라에서는 노벨상이 잘도 나오는 ..

칼럼/교육 2012.11.06 (3)

세계대학평가순위 1위에 빛나는 대한민국

갑자기 세계대학평가순위 1위라고 하니 굉장히 뜬금없는 일이라고 할지도 모르겠다. 지난 포스트 "세계대학평가순위, 한국의 대학교가 자랑스러운 이유"[보러가기]에서 전 인류의 자랑이라고도 할만한 우수한 교육제도를 가졌음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대학의 순위가 낮은 이유를 설립 30-60여년의 짧은 역사에서 찾았다. 그 결과물을 놓고 보니 만약 설립 30-60년된 대학들만을 모아보면 어떤 결과가 나올지 궁금해져서 자료를 검색하니 과연 필자만 그런 생각을 했던 것이 아닌 듯 같은 기관인 QS(Quacquarelli Symonds)에서 설립 50년 이내의 대학들만 평가한 것이 있었다. 어떤 결과가 나왔는지 궁금한가? 필자의 논리가 당연히 옳다는 것을 증명해 주듯이 설립 50년 이내 전 세계대학 10위권에 2개 대학이 ..

칼럼/교육 2012.11.02

세계대학평가순위, 한국의 대학교가 자랑스러운 이유

지난 9월 10일 영국의 글로벌 대학평가기관 QS(Quacquarelli Symonds)가 2012 세계대학평가 순위 결과를 공개해 세계 언론들 및 우리나라 언론의 주목을 받았다. 이번 순위는 학계 평판 40%, 연구영향도 20%, 교수 대 학생 비율 20%, 기업계 평판 10%, 외국인 교수비율 5%, 외국인 학생 비율 5%를 합산하여 세계 4만 6천 여 명의 학자들의 설문을 토대로 평가되었다. 이번 결과에서의 특이점은 2009년부터 올해까지 서울대가 50위권을 유지하다 40위권 이내로 진입했다는 것과 100위권 안에 3개 대학이 포함되었다는 것, 유로존 국가의 대학들의 순위하락이 이어져 한 개 대학을 제외하고는 모조리 서울대 순위 뒤로 밀려나갔으며 그나마 50위권 안에는 달랑 프랑스 대학 2개밖에 포..

칼럼/교육 2012.10.31

호주 유학에 관심이 있다면???

대학생활을 할 때... 학교 게시판에 호주 유학이야기를 올리시던 게시판의 스타 "유재구"라는 분이 있었습니다... 그 분이 올리셨던 글 하나를 소개하자면, "제목 : 호주에서 많은것을 배웁니다. 특히 팬..." 안녕하세요. 이곳은 호주 브리즈번 입니다. 이곳은 여름입니다. 덥네요 더워. 요사이 영어학원에서 한국여성들이 저에게 관심이 많아졌습니다. 다들 방긋방긋 웃는 얼굴로 저에게 인사하며, 자기반도 아닌데도 들락거리며 저한테 말을 걸기도 하고 그렇습죠. 밥도 같이 먹자고 하고 가끔씩 놀러도 가자고 하기도 하는데.... 공대복학생으로써 참 고도로 발전된 라이프라고 생각하는 분들도 있겠습니다만, 실은 그렇지가 않습니다. 저는 그들의 검은 속을 알고있습죠. 우리반에는 뭐랄까... 제가 운이 좋아서인지는 몰라도..

칼럼/교육 2009.10.15 (2)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