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T_T

서울신문 오늘의 운세 보기

__^^_^ 2022. 2. 18. 16:26

요즘 무속이 흥하다. 무속과 관련된 여러가지 이야기가 돌고 있다. 근데, 오늘의 운세도 무속에 들어가야할까? 개인적인 사견으로는 오늘의 운세는 그냥 '재미'라고 생각한다. '새점' 같은 류가 아닐까 싶다. 

오늘의 운세를 보는 대표적인 방법은 신문을 보는거다. 예전에는 어떤 신문이든 뒷페이지를 보면 띠별 오늘의 운세가 항상 있었다. 지금도 아마 그러리라 생각이 들긴하지만, 종이신문을 보지 않은지 십몇년이 지나서 확인할 방법이 없다. 지하철 가판대에도 종이신문을 보기 힘들다. 하루에 하나는 팔리나?

 

신문사에서 오늘의 운세를 계속 내보내고 있다고 확신하는 이유는 인터넷 신문에서 계속 오늘의 운세를 보여주기 때문이다. 내가 확인하는 오늘의 운세는 '서울신문 오늘의 운세'다.

 

서울신문이라고 해서 특별히 오늘의 운세가 더 잘맞으리라는 법은 절대 없다. 이것은 순전히 개인적인 취향이고, 개인적인 습관이다.

 

https://www.seoul.co.kr/news/newsList.php?section=today_fortune 

 

서울신문

맛있는 정보! 신선한 뉴스 - 경제, 사회, 지역, 만평, 시사, 문화, 국제, 스포츠, 공무원, 인사, 라이프, 건강

www.seoul.co.kr

 

서울신문 오늘의 운세가 궁굼한 사람은 위 링크를 클릭하자. 그러면 김동완의 오늘의 운세라고 나온다. 여기에서 해당 날자를 선택해서 보면 된다.

이렇게 쭈우욱 나온다. 오늘은 2월 18일. 주말이기때문에 토요일 일요일 운세까지 한번에 나왔다. 

요런식으로 정리가 잘 되어서 나온다. 81년생 닭띠운세는 과다한 목표를 세우지 말라고 한다. 오늘은 과다한 목표를 세우지 않고 일단 집에 들어가서 뒹굴거릴까 보다. 이런식으로 하루를 결정하는데 이용하면 된다. 

 

다시한번 얘기하지만 서울신문 오늘의 운세가 정확하다는 보장은 없다. 그냥 아무거나 보면 된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50,827
Today
79
Yesterday
134
링크
TAG
more
«   2022/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